Search
  • Soo Yong Lee

OBC 쎌교회 현장

1. 쎌 모임이 나에게 주는 유익

1)주일 예배에 더욱 집중하게 됩니다. (본인 혹은 쎌 식구들을 향하신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인지하기 위해서 노력하는 부분입니다)

2) 주일 설교 말씀을 좀 더 집중하고 열심히 듣게 됩니다. (쎌 모임 교재로 목사님 설교를 나누게 되므로 더욱 열심히 듣게 됩니다)

3) 기도를 더 하게 됩니다. (스스로 할 수 없는 일을 더더욱 느끼게 되므로 그리고 "기도할께요" 라는 거짓말을 하나님께서 좋아하지 않으신다는 생각에 더욱 그렇게 되는데..실상은 기도생활로 인해 더욱 하나님과 깊은 교재를 할 수 있습니다)

4) 하나님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경험하게 됩니다. (자기 중심적인 신앙 생활에서 조금이나마 벗어나 하나님께서 공급하시는 사랑과 마음으로 쎌원들을 사랑하게 됩니다. 분명 내 마음 내 감정은 아닌데 하나님께서 부어 주시는 감정을 느끼게 해 주십니다.)

6) 말하는 자에서 듣는 자의 기쁨을 알게 해 주십니다. (듣기보다 말하기를 더 즐겨하는 사람이였는데 듣는 일에 더 집중하게 되었습니다. 가끔 힘들 때도 있는데 신기한 것은 그 가운데 하나님의 음성이 들려옵니다)

7) 주님께서 한 사람, 한 사람을 사랑하심을 알게 되었다.

8) 한몸교회 공동체 가족 생활을 하나님 말씀을 중심과 기반으로 그리고 새로운 교재가 아닌 주일 설교를 개인적으로 한번 듣고 감동을 품기 보다 셀 식구 가족분들과 함께 들은 설교의 내용을 심층적으로 나누면서 설교 내용과 요점이 금방 시들지 않고 살아나 더욱 많은 뿌리와 가지와 열매가 생겨난다는 생각이 듭니다.

9) 저 뿐만아니라 다른 셀 분들에게 역사하셨고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무한하신 사랑 능력 은혜를 경험하며 헤아릴 수 없는 하나님의 마음과 뜻을 더 사모하게 되고 하나님께 더욱 더 가까이 나아가며 함께 나아갈 때 얻게 되는 힘, 용기, 기쁨을 경험합니다

10) 좋은 일 힘든 일 같이 쉐어 할 수 있는 그룹이 있어서, 다양한 연령의 쎌 원들이 있어서 무엇을 보더라도 다양한 관점에서 이해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11) 나와는 다른 분들이 어떻게 다른 삶을 살아가는 지 알아가서 좋으며, 연령별로 구성원들이 다양해서 나와는 또 다른 시각으로 삶을 태하는 태도를 배웁니다. 또한 깊은 신앙의 경험도 간접적으로 들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12) 우리를 사랑하시는 주님의 마음 배우는 유익, 좀 더 이해할 수 마음 주시는 유익, 한 사람 한 사람이 주님의 작품이며 주님이 그 사람 또한 사랑하신다는 사실을 깨닫는 유익, 우리를 품어주시는 주님을 배우는 유익이 있습니다.

13) 나눔 가운데 서로를 더 알아 갈 수 있고 많은 것을 깨닫게 됩니다.

2. ‘지난 주 설교 요약’을 중심으로 쎌 모임을 하는 것의 유익

1) 말씀을 깊이 있게 나누게 됩니다. (성경책을 찾아서 읽게 되고 더욱 하나님의 뜻이 어디에 있는지 찾게 됩니다)

2) 쎌가족 각자 서로 은혜 받은 부분을 나눌 때 하나님의 은혜가 더욱 풍성하게 느껴집니다. (주일 설교 들을 때 미처 생각하지 못한 부분도 서로 이야기를 나눌 때 다시 한번 듣고 생각하게 되고 그에 담긴 하나님의 음성을 알게 됩니다.)

3) 서로의 다양한 시각을 통해 자신만의 하나님이 아닌 입체적인 하나님의 모습을 자신을 벗어난 온전한 하나님의 모습을 찾게 됩니다.

4) 하나님께서 오늘날 우리 각자에게 주시는 말씀에 더 촛점을 맞추게 됩니다.

5) 쎌모임 초기와 많이 달라진 서로의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믿음은 들음에서 난다고 쎌모임 시작할 때 자신의 모습과 많이 달라진 모습...자신으로부터 하나님께 옮겨져 가고 있는 시선을...본인들이 인지하고 서로 이야기를 많이 나누게 됩니다)

6) 예배 중 설교를 듣고 개인적인 감동과 하나님께서 주신 매시지를 그날 간직하고 맘에 품으려 하는 반면, 셀 모임에서 다시 한번 설교 내용을 세밀히 목사님께서 만들어주신 4-5 가지 강도있는 질문에 대답하는 형식으로 사고하고 성찰해야 하는 과정을 통해서 내 자신의 내면과 행실, 믿음과 신앙생활을 다시 점검하게 됩니다.

7) 쎌 교회 각 개인의 삶에 설교를 통한 하나님의 말씀이 어떻게 역사하시는지 다양한 나눔과 간증을 통해 심도 있는 나눔으로 배움의 폭과 깊이가 넓어지는 것 같습니다.

8) 서로의 배움을 나눔으로, 서로의 믿음과 신앙의 단계를 진솔하게 나눔으로 서로에게 유익과 격려가 되는 나눔으로 정진하게 됩니다.

9) 어렵지 않게 서로 나눌 내용이 있고 그것이 다 같이 들은 말씀이여서 쉽게 공감 가능한 것 같습니다.

10) 말씀을 중심으로 교제를 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11) 말씀을 반복 적으로 읽게 되어 더 깊이 이해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12) 잡담 안하고 포커스 해서 말씀에 집중할 수 있는 유익, 성경말씀에 집중하는 유익이 있습니다.

3. 쎌 교회의 전반적인 분위기

1) 모두가 쎌모임을 준비하게 됩니다. (설교를 다시 한번 더 듣거나 ‘정말 그러한가’ 하여 관련 말씀을 찾아보고 하나님의 말씀을 읽고 공부하면서 준비하고 들어오는 쎌 가족들을 경험합니다)

2) 서로의 믿음과 인격을 존중하게 됩니다. (매주 토요일 각자 하나님과 함께 고민하며 배우며 느낀 말씀을 나누게 될 때 서로 공감하게 되며 정말 이 모임 가운데 인도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하게 됩니다)

3) 하나님께서 공급하시는 사랑과 신뢰로 서로를 격려하며 돕게 됩니다. ( 쎌 모임 중 한 분이 말씀 가운데 고민하는 문제를 주중에 함께 기도하며 혹시라도 자신의 신앙생활에서 도움이 될 자료들이 발견되어지면 쎌 가족들은 누구나 카톡 대화창에 찬양이나 말씀 혹은 영상 QT 자료를 올려 놓습니다. 고민하는 문제의 정답이라서가 아니라 하나님 안에서 한 가족으로서 함께 고민하며 함께 기도하고 있음을 많이 느낍니다)

4) 쎌가족 서로가 서로의 믿음의 증인이 되어줍니다. (쎌 가족 각자가 간증하는 하나님의 이야기를 듣게 되고 각자의 삶에서 나타난 하나님의 이야기 속에 그 분의 믿음의 시작과 성장을 함께 나누며 지켜보게 됩니다. 그 가운데 하나님이 주시는 기쁨이 있습니다.)

5) 믿음생활에서 말씀과 기도를 우선하던가 아니면 간절히 사모 또는 필요로 하는 가족들이 모인 쎌 모임이어서 그런지 말씀을 중심으로 나누는 믿음 생활, 개인 가족생활의 진솔한 나눔이 흔들리지 않는 신뢰와 사랑으로 자리 잡은 것 같습니다.

Recent Posts

See All

룻기(3). 헤세드의 이행 방법. 룻1:1~5절

한국 국민일보 연재 설교 서른여섯 번째 시간입니다. '헤세드의 이행 방법'이라는 제목의 설교입니다.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시면 원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4167237&code=23111515&cp=nv

11.29.2020. 사도행전 강해(26) 베드로의 변증. 행11:1~18절

베드로가 이방인인 고넬료의 가정에 복음을 전했다. 이 일로 예루살렘 교회에서는 베드로를 심하게 비난했다. 그 이유는 초대 교회의 지도자가 이방인과 교제를 했기 때문이었다. 율법을 깬 것이다. 그 때 베드로는 본인의 변증을 통하여 하나님이 하시는 일을 전했고 결국에는 예루살렘 성도들이 베드로의 일에 동의하고 하나님을 찬양하게 되었다. 어떤 부분이 그들로 하여

11.22.2020. 만나도 같이 내렸더라. 민11:1~9절

원망은 보편적인 삶의 경험이다. 우리 모두는 살아가면서 누구나 원망을 했거나 원망을 받아본 적이 있다. 우리는 언제 원망을 하게 되는가. 원망의 원인과 결과를 안다면 우리는 우리에게 일어나는 원망과 불평을 감사의 삶으로 변화가 생길 것이다. 오늘 본문은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 생활이 힘들다고 하나님께 원망을 하다가 ‘다베라’라는 지역에서 징계를 당하는 내용

  • Facebook
  • YouTube

© 2019 by One Body Media Te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