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 Soo Yong Lee

추수 감사절을 맞아...

감사함으로 그의 문에 들어가며 찬송함으로 그의 궁정에 들어가서 그에게 감사하며 그의 이름을 송축할지어다. 여호와는 선하시니 그의 인자하심이 영원하고 그의 성실하심이 대대에 이르리로다 (시100:4,5절)


2020년 추수 감사절이 되었습니다.

매년 느끼는 사실이지만, 이 시즌이 다가오면 ‘어느새 벌써 한 해가 다 되었구나’하는 생각과 함께 ‘세월이 유수 같다’는 것을 실감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미국의 추수 감사절은 일 년 중 가장 큰 명절입니다.

우리는 매년 이 맘 때가 되면 흩어진 가족들이 함께 모일 것에 대한 기대로 분주한 마음을 달래곤 합니다. 그러나 올 해는 조금 특별한 해가 될 것 같습니다. 코비드로 인하여 대학교 캠퍼스 생활을 했던 자녀들이 집에서 학기를 보낸 가정도 있고, 미국 내 흩어져 있던 가족들도 올 해는 각자가 명절을 보내는 가정도 적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올 감사절을 Blue Thanksgiving이라는 말을 합니다.

영어의 ‘blue’는 우울함을 의미합니다. 하지만 같은 뜻의 한국말 ‘파랑’은 젊음과 희망을 상징합니다. 같은 조건과 환경 속에서도 우리는 우리의 삶의 의미를 긍정과 신뢰의 눈으로 새김할 수 있습니다. 음 가운데 양을 볼 수 있는 힘이 곧 감사입니다.


모두에게 2020년의 한 해는 결코 쉬운 해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감사할 수 있는 이유는, 이를 통한 배움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인생이 계획한 대로 되는 것이 아니며, 내일을 장담할 수 있는 일은 아무 것도 없다라는 것을 알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나의 작음을 알 때 그 분의 크심을 알 수 있다는 찬양의 가사처럼 우리의 작아짐이 감사가 될 수 있는 진리는 기독교 안에만 있는 특별함입니다. 이 진리 안에 다시금 흠뻑 젖을 수 있는 감사절이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감사로 눈이 밝아지고, 감사로 삶이 회복되며, 감사로 모든 것이 재건되는 역사가, 우리 안에 넘치게 되기를 소원합니다. 이 일이 우리 안에 학습 된다면 내 ‘공로’가 아닌 타인의 ‘덕분‘이 우리 안에 값진 언어가 될 것입니다.


추수 감사절에 함께 할 한몸의 가족들을 떠올리면서 각 가정마다 펼쳐질 하나님의 은혜를 구합니다. 그리고 함께 누릴 수 있는 소박한 시간이 곧 오게 되기를 맘 담아 소망합니다.


주후 2020년 감사절에


이수용 목사 드림





Recent Posts

See All

11.22.2020. 만나도 같이 내렸더라. 민11:1~9절

원망은 보편적인 삶의 경험이다. 우리 모두는 살아가면서 누구나 원망을 했거나 원망을 받아본 적이 있다. 우리는 언제 원망을 하게 되는가. 원망의 원인과 결과를 안다면 우리는 우리에게 일어나는 원망과 불평을 감사의 삶으로 변화가 생길 것이다. 오늘 본문은 이스라엘 백성들이 광야 생활이 힘들다고 하나님께 원망을 하다가 ‘다베라’라는 지역에서 징계를 당하는 내용

룻기(2). 하나님의 인자와 자비. 룻1:1~5절

한국 국민일보 연재 설교 서른다섯 번째 시간입니다. '하나님의 인자와 자비'라는 제목의 설교입니다.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시면 원문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924166183&code=23111515&cp=nv

2020 Operation Christmas Child 사역 결과(Shoebox)

2020 Operation Christmas Child 사역 결과입니다. * 박스(box) 수 - 교회에 배달된 박스: 34개 - 온라인으로 만든 박스: 6 개 (정희빈 집사님께 확인된 갯수) - 추가 박스 : 5개 총 만든 박스 수 : $45개 --------- * 금액 - 박스에 넣어주신 쉽핑 도네이션과 교회에 지정헌금 (shoebox 도네이션)을

  • Facebook
  • YouTube

© 2019 by One Body Media Te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