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우간다 선교사역(박사무엘/혜영 선교사)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 드립니다.


벌써 고국에서는 간간히 봄 소식이 들려오고 있는데 우간다는 건기로 심한 갈증과 뜨거운 햇빛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는 소식 입니다. 다행히 이곳 캄팔라 지역은 일년 내내 좋은 날씨 덕분에 마치 한 여름 해변가에서 이 소식을 전하는 것 같이 너무 아름답습니다. 감사!  


한참 힘든 시기를 지내고 있는 청소년들을 훈련시킬 계획을 갖고 시작한 에벤에셀 학교에서의   첫 찬양집회를 잘 마쳤습니다. 감사 감사!  이 땅의 젊은이들이 앞으로 우간다 전 지역과 나아가서는 세계 곳곳에 복음을 전할 수 있도록 선교의 비젼을 심어 줄려는 디아스포라 사역과 함께 장기 계획을 갖고 한 달에 한 두번 학교를 방문할 계획입니다. 이 일을 위해서 윈스턴과 훈련 받고 있는 대학생들 그리고 저희들이 함께 힘을 모을 것  입니다. 필요한 재정과 인도하는 현지인 Pastor( 윈스턴)그리고 팀원들에게 지혜와 능력이 함께 하기를 기도하고 있습니다.  


또 캄팔라의 슬럼가를 방문해서 중국 집사님 회사에서 도네이션 한 물건들을 함께 전달하고 예배를 드리는 시간이 있었습니다. 항상 가난한 현지인들을 대할 때마다 마음 한 구석이 짠하게 아프고 우리가 감당해야 할 일이 무엇인가를 깊이 생각하게 하는 시간을 갖게 됩니다. 선교사들을 보기만 하면 손을 내미는 현지인, 심지어 교회 리더들까지도… 도와 주어야 하는데 어디까지인가 하는 문제들이 저희가 당면하는 가장 큰 어려움이기도 합니다. 


주문했던 얼마간의 성경이 곧 도착한다기에 새로운 성경공부 팀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기도 부탁하구요 저는 며칠 전 경미한 사고로 발을 좀 다쳤습니다. 감사하게도 생각보다 심각하지 않아서 빠른 회복을 하고 있습니다. 전화기가 깨져 카톡은 다시 예전 구형(?) 전화기의 카톡을 사용하게 되었슴을 알려 드립니다. 😊 


 


아래를 위해서 기도해 주세요.


1.    올 한해 주님의 인도하심을 잘 따를 수 있기를

2.    성경공부를 하고 있는 캐서린과 펠릭스가 변화된 삶을 살도록

3.    벤자민, 아브라함, 바브라가 학업을 잘 감당하도록   

4.    건강을 위해서 기도해 주세요.

5.    에벤에셀 학교 사역을 위해서

6.   브리짓드 딸 브레싱을 위해서(몸이 좀 약합니다.)


우간다 캄팔라에서


감사와 함께


Sam & joy


4 views

Recent Posts

See All

1. OBC 야외 점심 식사 예정대로 오는 주일(22일) 2부 예배(11시) 후에 파킹랏에서 식사를 준비합니다. 다만, 날씨가 90도 가량 될 것으로 예상되니, 준비된 식사를 픽업하셔서 가능한 빌딩 안에서 식사를 해 주시고, 혹시 밖에서 식사를 하실 분들은 비치용(beach) 접이식 의자를 가지고 오시면 준비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많은 분들의 참여를 바라

유대인들은 그들 만이 갖고 있는 고정관념이 있었다. 그것은 하나님의 구원은 오직 유대인에게만 해당한다는 것이었다. 이것은 참 이해할 수 없는 일이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는 유대인의 시조인 아브라함 때부터 줄기차게 ‘너와 네 자손으로 말미암아 모든 족속이 복을 받을 것을 약속’했기 때문이다.(창12:3,28:14) 이 에베소서는 그들이 갖고 있는 이 고정관념